현대카드, '가정의 달' 맞이 맞춤형 혜택 풍성
현대카드, '가정의 달' 맞이 맞춤형 혜택 풍성
  • 심하연 기자
  • 승인 2019.05.02 22:09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현대카드(대표 정태영)는 5월 '가정의 달'을 맞아 쇼핑, 외식, 놀이공원 등 다양한 부문에서 5월의 특성에 맞춘 혜택을 제공한다고 30일 밝혔다.

현대카드는 어린이날 선물을 준비하는 고객들을 위해 대형마트에서 완구류 구매 시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. 

내달 6일까지 이마트에서 현대카드로 완구류를 7만 원 이상 구매 시 1만 원을 할인해 주고, 지정된 인기 완구 구매 시 최대 50% 할인 혜택을 선사한다. 

롯데마트에서는 완구류 7만 원 이상 결제 시 1만 원 할인 혜택을, 홈플러스에서는 완구류 10만 원 이상 결제 시 2만 원 상당의 상품권을 제공한다. 두 이벤트는 5월 8일까지 진행되며, 두 곳 모두 지정된 인기 완구상품의 추가 할인 혜택도 주어진다.

가족과 함께 놀이공원이나 워터파크를 방문하고자 하는 고객들은 M 포인트 혜택을 활용할 수 있다. 

롯데월드에서는 종합이용권을 구매할 때 장당 가격의 70%를, 에버랜드와 서울랜드는 자유 이용권 구매 시 결제금액의 절반을 M 포인트로 결제할 수 있다. 오션월드와 설악 워터피아, 리솜 스파캐슬 등 국내 주요 워터파크에서는 30∼50% M 포인트 결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. 

외식 혜택도 풍성하다. 빕스(VIPS)와 아웃백스테이크하우스를 비롯해 도미노피자, 파파존스, 피자헛, 생어거스틴과 발재반점 등 주요 외식 프랜차이즈 식당에서 이용금액의 절반을 M 포인트로 결제할 수 있다. 

또 계절밥상과 제일제면소, 올반, 투썸플레이스 등 다양한 식당과 카페에서 20∼30% M 포인트 사용 혜택을 누릴 수 있다.

경제적인 쇼핑을 돕는 이벤트도 진행된다. 티몬은 5월 1일, 홈앤쇼핑은 5월 13일 하루 동안 이용금액의 50% M 포인트 결제가 가능하며, 정관장에서는 5월 3∼7일 구매금액의 절반을 M 포인트로 결제할 수 있다. 

5월 한 달간 롯데인터넷면세점에서는 매주 화요일에는 결제금액의 50%, 화요일 이외 날에는 20% M 포인트 결제 혜택이 제공된다. 

한편 5월 24일 코스트코의 현대카드 결제 오픈에 앞서 이벤트도 진행된다. 코스트코 멤버십을 보유한 현대카드 회원이면 누구나 현대카드 앱에서 참여 가능하며, 응모자 중 추첨을 통해 샤넬 플립백(20명)과 오메가 시계(30명), 구찌 클러치(40명), 뱅앤올룹슨 헤드폰(100명) 등 풍성한 선물을 증정한다.

현대카드 관계자는 "가정의 달 5월의 특성에 맞춰 고객들이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혜택과 이벤트를 준비했다"며 "시기에 맞춰 쇼핑과 외식, 놀이공원 혜택 등을 잘 활용하면 5월을 더욱 경제적이고 행복하게 보내는 데 도움이 될 것"이라고 밝혔다. 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